한국어

구럼비야 보고 싶다

 평화여성회/안김정애

 

구럼비야 보고 싶다

 

2017 제주생명평화대행진에 다녀 왔습니다. 731일 월요일부터 85일 토요일까지 엿새동안 250명 가량이 참여한 동진팀으로 걸었습니다. 어린 학생들이 많이 참여하여 보기가 좋았습니다. 우리 미래가 어둡지 만은 않을 것이라는 희망도 가졌구요.

첫째날 기록적인 폭우 덕분에 일찌감치 발에 물집이 잡혀 고생했습니다만 올해도 제주 탐라, 나아가 우리나라와 동북아, 세계평화를 위해 걷는다 생각하니 그리 힘들지는 않았습니다. 이틀째는 조영희 이사님과 함께 걸었구요.

 

photo6177110678112937917.jpg


첫째 날 이 문구가 새겨진 노란 색 깃발을 보고 눈물이 왈칵 났습니다.

2011120. 사전 고지도 없이 해군의 엄호 아래 및 삼성, 대림건설 등에 의해 굴착기가 동원되어 구럼비가 발파되어 흔적없이 사라졌는데, 그리고 그 위에 버젓이 해군기지가 들어 서 있는데 아직도 이런 깃발을 들고 행진을 해야 하다니....

 


2016226일에 대국민 사기극인 제주해군기지가 완공되었습니다. 민군복합형 관광미항 건설은 새빨간 거짓말이었습니다. 정문은 민간인 출입을 불허한 채 해군기지 팻말만 즐비함은 이를 증명합니다. 아시다시피 해군기지 건설은 처음부터 주민의 의사도 제대로 묻지 않은 채 불법적으로 시작되었고, 공사 과정 중에 각종 탈법과 인권침해가 이어졌습니다. 이에 대한 진상규명과 처벌은커녕 기지 완공 후 국방부는 기지건설을 반대한 주민과 평화활동가 116명과 5개 단체에 345천만원의 구상권을 청구하였습니다. 촛불시민혁명으로 당선된 문재인 정부가 이를 해결해 줄 것으로 기대했습니다만 검찰은 이를 정식으로 기소하였고 810일에는 정식 재판이 시작되었습니다. 동북아의 긴장고조로 인해 역내 평화도 해치게 될 제주해군기지는 앞으로 다시 재평가되어야 합니다.

 

‘Out 2공항

이틀째 걸었던 성산읍 신산리.

201512월에 정부가 발표한 성산 제2공항 건설 또한 문제가 많습니다. 관광객 과포화, 환경파괴, 토건족의 배 불리기가 문제입니다만 더 큰 것은 공군기지가 창설되어 함께 사용할 가능성이 크다는 사실입니다. 2021년 남부탐색구조부대 창설을 계획하고 있는 공군은 신설되는 성산 제2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보입니다. 강정해군기지에 이어 성산공군부대 운영이 현실화된다면 제주는 더 이상 평화의 섬이 아니라 대중국 전초기지로 전락할 수 밖에 없습니다. 이 사업 역시 단 한 차례도 주민과의 협의나 동의과정을 거치지 않은 철저히 비민주적이고 불법적인 처사입니다.

 

이번 걷기를 통해 평화가 추상적인 단어에만 머물 수 없음을 절실히 깨달았습니다.

막연한 평화가 아니라 우리 삶과 구체적으로 맥이 닿는 평화, 그런 평화를 이야기하고 소리치고 사람들과 함께 연대투쟁해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우리의 싸움은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구럼비야 보고 싶다

다시 볼 수 있을 때까지 달팽이처럼 우리의 평화의지를 꾸준히 가져 가야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3 Weigh Anchor for the ‘Civilian Six-Party Talks’ in Beijing [486] 평화여성회 2011.04.12 28654
82 버들길에서 : 분단비용 통일비용 - 홍승희 [146] file 평화여성회 2010.09.16 24143
81 <2010 동북아여성평화회의>를 맞이하며 - 정경란(동북아여성평화회의 추진위원회 코디네이터) [176] file 평화여성회 2010.09.16 20452
80 “기지촌 여성은 정전체제 최대의 피해자”-여성과 정전협정 60년 학술토론회 [324] 평화여성회 2013.07.08 19622
79 힘의 대결의 참상으로 얼룩진 오늘 [87] file 평화여성회 2011.08.24 15917
78 "여성들이 평화의 조성자로 참여해야" [381] file 평화여성회 2013.05.24 13028
77 히로시마, 체르노빌, 후쿠시마를 넘어 [16] 평화여성회 2012.01.12 12953
76 유엔 안보리 결의안 1325 채택 10주년 맞아 촉구 [1] file 평화여성회 2010.10.21 12247
75 ‘회복적사법 조정자’ 양성 프로그램 가보니… 갈길 먼 제도화 교육 받아도 무용지물 [11] 평화여성회 2010.03.04 11769
74 모범회원상을 받고서... 김영진(갈등해결센터 청소년교육팀장) file 평화여성회 2010.02.08 11335
73 더욱 즐겁게 평화를 노래하자~ 평화여성회 2010.07.26 10565
72 평화교육은 김대중 대통령의 유업이다. 평화여성회 2009.09.14 10456
71 평화글쓰기 : 장례식에 관한 고정관념 file 평화여성회 2010.10.28 10040
70 “여성, 정전협정 60년을 말하다” <기고> 한국여성평화연구원, ‘여성과 정전협정 60년’ 학술토론회 [66] 평화여성회 2013.07.08 9994
69 선·후배 관계 평화여성회 2010.06.24 9571
68 "여성, 분쟁지 평화구축에도 중요 역할" -브로나 하인즈 북아일랜드여성연합 공동창립자 평화여성회 2010.10.11 9453
67 동북아여성평화회의 참가자들 DMZ 방문-6자회담에 ‘여성’ 목소리 넣어라 평화여성회 2010.10.21 9434
66 12년동안 평화과외 선생님, 김대중 전 대통령을 기억하며 평화여성회 2009.08.31 9423
65 활동을 통해, 일상을 통해 평화로 이르는 길 : 여혜숙 [1] 평화여성회 2010.09.19 9313
64 김윤옥 전이사장님 회... file 평화여성회 2009.12.07 929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