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실효성있는 대책마련을 통해 #MeToo 운동에 응답하라!

  

지난 1월 29일 검찰 내 성폭력 사건이 알려진 이후, 사회 곳곳에선 #MeToo 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한국사회에서 성폭력에 대한 ‘MeToo'가 쏟아지는 것은 이것이 단순히 개인의 경험이 아니고 대다수의 여성이라면 공감할 사회구조적인 폭력이기 때문이다. 이런 구조를 바꾸기 위해 #MeToo 운동은 #WithYou 운동으로도 이어지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6일, “(미투운동을) 적극 지지한다”며 범정부차원의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정부는 27일, 여성가족부 장관이 컨트롤 타워가 되는 범정부차원의 관계부처 합동 ‘공공부문 성희롱·성폭력 근절 보완대책’을 발표했다.

정부 대책은 ▲3월부터 100일간 공공부문 ‘직장 내 성희롱·성폭력 특별신고센터’ 운영, ▲성범죄로 벌금형 이상 선고 공무원 당연퇴직, ▲대학 및 학교 내 성희롱·성폭력 온라인 신고센터(교육부) 운영, ▲무료법률구조사업, 심리치료 지원 등 피해자 지원체계 가동, ▲외부전문가를 활용한 ’성희롱 고충처리 옴부즈만‘ 배치 운영 권고 등 이다.

 

한국여성단체연합은 정부가 범정부 차원의 대책을 마련하고 성폭력 문제 해결에 대한 의지를 밝힌 것을 환영한다. 하지만 정부 대책이 실효성을 발휘해 운영될 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몇 가지 의문을 제기하는 바이다.

우선 정부가 공공부문에 한정하여 대책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고용노동부는 현재 어떤 역할을 하고 있는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한샘 사건’을 비롯해 민간부문에서도 끊임없이 성폭력 문제가 제기되어왔음에도 현재까지 마땅한 대책을 마련하지 못한 것은 문제해결에 대한 의지를 의심케 한다. 정부는 공공부문 뿐만 아니라 민간부문까지 포괄할 수 있는 대책마련을 조속히 발표해야 한다.

또한 정부는 새로운 ‘특별신고센터’를 만들기 전에 기존 신고체계의 미비한 점을 점검하고 반성할 필요가 있다. 뿐만 아니라 외부 전문가를 활용한 ‘성희롱 고충처리 옴부즈만’ 배치 운영은 권고에만 그칠 것이 아니라 운영을 의무화하여 성희롱·성폭력 신고 이후 2차 피해 등 처리과정에 대한 지속적인 감시를 강화해야한다.

현재 수많은 성폭력 피해자들이 역고소나 2차 피해를 두려워하는 상황이기 때문에 정부는 피해자들에게 ‘이제는 말해도 된다’는 메시지를 분명히 전달해야 한다. 이를 위해 그동안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제약했던 무고죄, 사실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등 법·제도에 대해서도 신중하게 검토하여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

성폭력 사건이 알려지면 피해자를 비난하거나 진정성까지 의심하는 사회에서 그럼에도 피해자들이 용기 내 신고를 하는 것은 가해자가 처벌받고 성폭력 문제가 사라지길 바라기 때문이다. 정부는 피해자들이 조금이나마 상처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가해자 처벌’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표명하길 촉구한다.

정부가 이번에 마련한 대책이 실효성을 발휘하기 위해서는 컨트롤타워 기능을 맡은 여성가족부가 제대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실질적 권한을 부여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사회 여러 부문의 문제에 대응할 수 있도록 범정부 합동대책 외에도 각 부처별 대응체계 역시 구축해야 할 것이다.

 

지난 촛불광장에 선 수많은 여성들은 정권교체와 더불어 성차별적인 사회문화와 성폭력 근절 등을 함께 요구했다. 사회는 더 이상 여성들의 요구를 외면하지 말고 응답할 때이다. #ㅇㅇ계_내_성폭력 , #MeToo 운동 등이 사회개혁 운동의 한 축으로써 한국사회의 성차별·성폭력을 뿌리 뽑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우리는 정부를 포함한 각계각층에서 실효성 있는 대책을 마련하도록 감시하고 비판해나갈 것이다.

 

 

2018. 02. 28.

 

한국여성단체연합 7개 지부 28개 회원단체

 

경기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단체연합 광주전남여성단체연합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 대전여성단체연합 부산여성단체연합 전북여성단체연합 경남여성회 기독여민회 대구여성회 대전여민회 부산성폭력상담소 새움터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수원여성회 여성사회교육원 울산여성회 제주여민회 제주여성인권연대 젠더정치연구소 여.세.연 참교육을위한전국학부모회 천안여성회 평화를만드는여성회 포항여성회 한국성인지예산네트워크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여성연구소 한국여성의전화 한국여성장애인연합 한국여신학자협의회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 한국한부모연합 함께하는주부모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3 Declaration by Three Hundred Eleven Representatives for A Nuclear Free East Asia [714] file 평화여성회 2012.04.05 27921
502 논평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1325호에 따른 국가행동계획 수립 촉구 결의안> 발의를 환영한다!! [118] 평화여성회 2011.06.24 20239
501 27 South Korean Women’s Organizations’ Statement on North Korea’s Artillery Barrage on Yeonpyeong Island [141] 평화여성회 2010.11.26 16207
500 GPPAC Northeast Asia Statement for a Peaceful Solution to the Cheonan Incident in Support of Korean Civil Society [40] 평화여성회 2010.06.29 15722
499 The Need for Talks to Avoid Escalation of the Crisis on the Korean Peninsula:GPPAC Statement [30] 평화여성회 2010.11.26 14783
498 <South Korean Women’s Statement on the 2012 Seoul Nuclear Security Summit> [205] 평화여성회 2012.01.16 13891
497 Petition on Saving Jeju Island--No Naval Base [159] 평화여성회 2011.07.29 13688
496 Comment on ‘ Draft Resolution Calling for the Adoption of the UN SCR 1325 National Action Plan’ in South Korean National Assembly [21] 평화여성회 2011.07.15 11005
495 20090818_김대중 전 대통령님의 서거를 애도합니다 [4] 평화여성회 2009.09.07 10901
494 GPPAC Northeast Asia Statement for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473] 평화여성회 2010.12.03 10729
493 G20 , 여성의 목소리를 들어라!G20, Listen To Women's Voices! [546] file 평화여성회 2010.11.10 10693
492 Global Civil Peace Declaration - End the Korean War and Sign a Peace Treaty! [371] 평화여성회 2013.07.12 10217
491 20090617_한반도 평화통일의 미래 없는 한미동맹 공동비전 평화여성회 2009.09.07 10033
490 Korean women's statement against ?the Construction of the Jeju Naval Base [43] 평화여성회 2011.06.13 9956
489 제2회 세계군축행동의날 기자회견문 (영번역포함) [463] 평화여성회 2012.04.18 991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