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회원상을 받고서...

김영진(갈등해결센터 청소년교육팀장)


여느 때와 같이 평화여성회 총회는 맛있는 식사와 간식으로 기분 넉넉하게 시작했다. 색색의 김밥과 알록달록 샌드위치 등 맛깔난 메뉴들에 특히 냉이국은 그야말로 환상이었다. 우선 배가 부르니 무슨 일이든 넘길 수 있을 것 같았다.

2009년 평가와 2010년 계획도 발표하시는 선생님들의 재치와 부드러운 진행으로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었다. 한편, 정신이 번쩍나게 하는 순간들이 종종 있어서 '총회'라는 걸 실감할 수 있었다.

평화여성회 전체 사업을 훑어보게 되니 안목이 넓어지는 것은 물론이고 내가 하는 일의 자리매김이 되는 듯 했다. 총회가 여러모로 배우는 계기가 됨을 느낄 수 있었다.

총회 마지막에 모범회원상 수상이 있었다. 그 전에 갈등해결센터소장님이 귀띔을 해주셔서 설마 했는데 정말로 상을 받게 되었다. 바쁘고 힘든 일을 하시는 선생님들이 많은데 후원의 밤에서 짧은 시간 경매를 한 것으로 받게 되니 부끄럽고 죄스런 맘이 들었다. 내가 한 것에 비해서 더 멋지고 화려하게 쓰여진 상장내용을 들으면서는 청룡열차 꼭대기에서 내려오는 찌릿함과 민망함이 밀려왔다. 그러면서도 굵직한 기둥 못지않게 잔가지를 챙기고 보살펴주시는 배려심에 고마웠다. ‘그대는 우리 식구야! 함께 발전하고 성장해봐요~’ 라고 말해주시는 것 같았다.

시간이 흐르면서 흥분이 가라앉자 이런저런 생각들이 들었다. 집에서 나온 지 4년 된 어찌 보면 초년생을 따뜻하게 격려해주시는 뜻이라는 생각에 뭉클하기도 하지만 이제는 나 스스로 어린티?를 벗고 커야겠구나하는 부담과 책임도 느낀다. 어렸을 때 학교에서 받는 상하고는 다른 묵직한 무언가가 폐부 속으로 밀고 들어온다. 좀더 준비하고 갖추고 있어야겠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고 받은 만큼 해야 하는데 하는 걱정도 든다. 상은 역시 무섭다는 걸 새삼 깨닫는다..^^

다시 한번 평화여성회에 감사를 드리며 몸과 마음, 정신이 건강한 평화여성회 식구로서 함께 할 것을 다짐해본다. 2010년 잘 살아보아야지~!

20101020g.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평화군축카드뉴스] no 1, 2, 3 평화여성회 2020.04.03 457
90 Weigh Anchor for the ‘Civilian Six-Party Talks’ in Beijing [486] 평화여성회 2011.04.12 28866
89 버들길에서 : 분단비용 통일비용 - 홍승희 [146] file 평화여성회 2010.09.16 24485
88 <2010 동북아여성평화회의>를 맞이하며 - 정경란(동북아여성평화회의 추진위원회 코디네이터) [176] file 평화여성회 2010.09.16 20643
87 “기지촌 여성은 정전체제 최대의 피해자”-여성과 정전협정 60년 학술토론회 [324] 평화여성회 2013.07.08 19768
86 힘의 대결의 참상으로 얼룩진 오늘 [87] file 평화여성회 2011.08.24 16065
85 "여성들이 평화의 조성자로 참여해야" [381] file 평화여성회 2013.05.24 13191
84 히로시마, 체르노빌, 후쿠시마를 넘어 [16] 평화여성회 2012.01.12 13142
83 유엔 안보리 결의안 1325 채택 10주년 맞아 촉구 [1] file 평화여성회 2010.10.21 12463
82 ‘회복적사법 조정자’ 양성 프로그램 가보니… 갈길 먼 제도화 교육 받아도 무용지물 [11] 평화여성회 2010.03.04 11959
» 모범회원상을 받고서... 김영진(갈등해결센터 청소년교육팀장) file 평화여성회 2010.02.08 11480
80 더욱 즐겁게 평화를 노래하자~ 평화여성회 2010.07.26 10734
79 평화교육은 김대중 대통령의 유업이다. 평화여성회 2009.09.14 10598
78 평화글쓰기 : 장례식에 관한 고정관념 file 평화여성회 2010.10.28 10329
77 “여성, 정전협정 60년을 말하다” <기고> 한국여성평화연구원, ‘여성과 정전협정 60년’ 학술토론회 [66] 평화여성회 2013.07.08 10316
76 선·후배 관계 평화여성회 2010.06.24 9736
75 "여성, 분쟁지 평화구축에도 중요 역할" -브로나 하인즈 북아일랜드여성연합 공동창립자 평화여성회 2010.10.11 9614
74 12년동안 평화과외 선생님, 김대중 전 대통령을 기억하며 평화여성회 2009.08.31 9591
73 동북아여성평화회의 참가자들 DMZ 방문-6자회담에 ‘여성’ 목소리 넣어라 평화여성회 2010.10.21 9581
72 활동을 통해, 일상을 통해 평화로 이르는 길 : 여혜숙 [1] 평화여성회 2010.09.19 9506
71 김윤옥 전이사장님 회... file 평화여성회 2009.12.07 9467

(사)평화를만드는여성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55길 6, 401호 (02) 929-4846~47 FAX: (02) 929-4843 하나은행 388-810005-03104 국민은행 347-01-0018-351 (예금주 : 평화여성회)
© peacewomen.or.kr.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