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발족 기자회견문]

 

‘여성가족부 폐지’ 끝까지 막아내고 

성평등 정책 강화로 성평등 민주주의를 실현할 것이다.

 

우리는 얼마 전, 또 다시 국가 시스템이 작동하지 않아 수많은 목숨을 잃은 대형 참사를 겪었습니다. 참으로 안타깝고 가슴 아픈 한편,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국가 시스템이 왜 작동하지 않았는지, 이 시스템이 작동하지 않았을 때 어떤 참혹한 결과를 낳는지를 목도하며 분노했습니다. 시민들의 생명과 안전, 더 나아가 평등한 일상을 지켜내기 위한 국가의 책무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우리는 다시금 뼈저리게 느끼고 있습니다.

 

한국사회에서 여성들의 일상은 어떠합니까? 우리는 여성이 폭력 피해를 겪고, 일터에서 살해당하는 사회에 살고 있습니다. 지난 9월 발생한 신당역 사건에 시민들이 더욱 분노하고 아파한 이유는 이 사건이 단순히 한 개인이 겪은 문제가 아니라 누구에게나 발생할 수 있는, 여성들이 일상적으로 경험해온 구조적인 여성폭력 사건이었고, 국가가 이를 해결하기 위한 역할을 다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그 외에도 여성의 낮은 고용률과 성별임금격차 등 여성의 불평등한 현실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한국은 여전히 세계성격차지수 99위로 여성의원 비율은 100위권 밖이며, 고위직·관리자 비율의 성별 격차는 125위, 소득 격차는 120위로 조사대상국 가운데 최하위권입니다. 이러한 한국 여성인권의 현실을 볼 때, 정부는 오히려 여성가족부의 성평등 정책 총괄·조정의 권한과 기능을 확대하고 강화하여, 사회변화에 따라 점점 더 교묘해지고 심화되는 젠더폭력, 심각한 성별임금격차를 비롯한 노동시장에서의 성차별, 사회 전 영역에서 여전히 견고한 유리천장 등 여성에 대한 차별과 폭력 해소를 위한 대책마련에 힘써야 할 것입니다.

 

그러나 윤석열 정부와 국민의힘은 무엇을 했습니까? 윤석열 대통령은 대선 과정에서 코로나19로 인한 불평등의 심화, 미투운동으로 드러난 심각한 성차별과 젠더폭력 등 시급한 사회 현안에도 불구하고, ‘한국에 구조적인 성차별은 없다’고 선언했습니다. 또한 어떠한 논리와 근거도 없이 단 7글자로 ‘여성가족부 폐지’를 핵심공약으로 내세우며 여성을 비롯한 소수자들이 놓인 차별의 구조를 해결하기 위한 정책 비전을 보여주기는커녕 선거 캠페인에 갈등을 이용하고 조장했습니다. 지난 9월, 외교 실책과 비속어 논란 등으로 대통령 지지율이 20%대로 급락하자 돌연 정부는 ‘여성가족부 폐지’ 의제를 다시 전면화했습니다. 10월 3일, 대통령실과 정부, 국민의힘은 ‘여성가족부 폐지’를 포함한 정부조직개편을 논의하겠다고 밝힌 후, 10월 6일 행안부 장관이 정부조직개편안을 발표, 10월 7일 정부조직법 개정안을 국민의힘 당론으로 발의했습니다. 이렇게  20여 년의 역사를 가진 성평등 정책 전담부처의 폐지가 담긴 정부조직 개편안은 관련 부처, 당사자와의 체계적인 논의 등 투명하고 민주적인 절차 없이 졸속으로 마련, 발의되었습니다.

 

여성가족부 폐지는 성평등 민주주의의 심각한 후퇴입니다. 성평등 실현은 모든 국가의 과제이자 인류가 실현해야 할 보편적 가치입니다. 1995년 베이징에서 열린 유엔(UN) 제4차 세계여성회의에서 결의된 ‘베이징행동강령’에 성평등 정책 전담기구의 필요성이 명시되어 있습니다. 또한 여성가족부가 전담부처의 위상을 잃을 경우, 국무위원으로서의 심의·의결권, 전담부처의 입법권과 집행권이 상실되며, 정부부처와 지자체의 성평등 정책 총괄⋅조정기능은 축소·폐지될 것이 자명합니다. 지난 수십 년간 여성운동의 결실로 탄생된 여성인권과 성평등 관련 법·정책들은 다른 부처나 부서들로 파편화되어 연결되지 못하고 후순위로 밀리게 될 것이며 이는 곧 한국의 열악한 여성 및 소수자 인권을 더욱 악화시킬 것입니다.

 

수많은 여성, 시민, 노동, 인권, 종교, 환경 단체들은 올해 초부터 윤석열 정부의 여성가족부 폐지에 맞서 반대의 목소리를 지속적으로 내오고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왔습니다. 10월 7일 여성가족부 폐지를 담은 정부조직법 개정안이 국민의힘에 의해 당론으로 발의됨에 따라 국회에서 본격적인 논의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이에 우리는 오늘 전국 범시민사회의 목소리와 활동을 결집하는 ‘여성가족부 폐지 저지와 국가 성평등 정책 강화를 위한 범시민사회 전국행동’을 출범합니다. 우리는 윤석열 정부와 국민의힘의 ‘여성가족부 폐지’ 정부조직법 개정안을 끝까지 막아내고, 국가 성평등 정책 강화를 통한 성평등 민주주의 실현을 위해 다음의 활동을 이어나갈 것입니다. 

 

-하나. 구조적 성차별 해소를 위해서는 성평등 정책 전담부처가 반드시 필요합니다. 우리는 윤석열 정부와 국민의힘의 '여성가족부 폐지' 정부조직법 개정안을 끝까지 막아낼 것입니다.

 

-하나. 전국 각 지역별 행동을 발족하여 성평등 민주주의를 바라는 모든 시민들과 함께 유권자 행동으로 국가 성평등정책 강화를 이루어 낼 것입니다.

 

 

2022년 11월 8일

여성가족부 폐지 저지와 성평등 정책 강화를 위한 범시민사회 전국행동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 20231212 [2024 총선! 여성 주권자 행동 ‘어퍼’ 출범선언문] adminwmp 2023.12.12 204
29 20231103 '"여성, 전쟁과 평화 학술심포지엄_전쟁의 허스토리와 경계의 여성들" 학술심포지엄 참가자들 사진 file adminwmp 2023.11.06 329
28 2023 제주여성평화워크샵(11월 13~14일) 중 14일 정오 강정해군기지 앞 참가자들 전체사진 file adminwmp 2023.11.06 323
27 한국여성평화연구원 제11회 여성과 평화 포럼 안내 file adminwmp 2023.07.31 407
26 2023 경기여성DMZ평화걷기, 평화여성회의 '한반도 평화선언' 서명활동 사진들 file adminwmp 2023.05.22 480
25 2023년 5월 24일(수) '5.24 평화와 군축을 위한 세계여성의 날'기념 토론회 안내 file adminwmp 2023.05.10 281
24 2023년 5월 20일(토) 경기여성평화걷기 & 평화여성회의 '한반도 평화행동' 캠페인 안내 file adminwmp 2023.05.10 234
23 20230508 윤석열 정부 1년 평가토론회 - '정전 70년, 한미동맹 70년, 2023년 한반도 평화는 가능한가? - 여성신문 기사 adminwmp 2023.05.10 244
22 2023년 5월 4일, 기시다 일본 총리 방한관련 시민사회, 정당 입장발표 기자회견에 참가한 평화여성회 회원들 사진 file adminwmp 2023.05.04 231
21 2023년 3월 7일(화) ‘강제동원 정부해법 강행 규탄! 피해자, 국회의원, 시민사회단체 각계의 긴급 시국선언’ adminwmp 2023.03.08 186
20 2023년 3.8 세계여성의 날, '여성들이 참여하는 '한반도 평화행동' 캠페인' 진행했습니다. file adminwmp 2023.03.06 197
» 여성가족부 폐지 저지와 성평등 정책 강화를 위한 범시민사회 전국행동 adminwmp 2022.11.08 227
18 역사정의와 평화로운 한일관계를 위한 공동행동 (약칭.한일역사정의평화행동) 발족선언문 adminwmp 2022.08.10 263
17 5.24 평화와 군축을 위한 세계여성의 날 기념 기자회견 소식 - 여성신문에서 보세요! adminwmp 2022.05.20 396
16 2022 여성평화통일 아카데미 수강생 모집(1) adminwmp 2022.05.16 345
15 윤석열 당선인과 새정부에 바랍니다. 남북합의 존중과 이행, 적대 관계 종식, 평화로운 한반도를 위해 적극 나서주십시오.(2022년 3월 30일) adminwmp 2022.04.01 341
14 2022년 3월 2일 한반도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바라는 여성들이 웬디 셔면 차관(USA)과 최선희 부상(DPRK)에게 보내는 편지 adminwmp 2022.03.15 648
13 20대 대통령에게 요구하는 젠더정책:돌봄.연대.정의-카드뉴스 file adminwmp 2022.02.24 334
12 여성신문-여성연구자.활동가 220명 "이번 대선으로 성평등 후퇴 우려 file adminwmp 2022.02.10 303
11 2021 한국-필리핀, WPS(여성평화안보) 1325와 시민사회 평화행동 국제세미나, 행사영상 유튜브에 업로드했습니다. adminwmp 2021.12.15 433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사)평화를만드는여성회

주소 (07229)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55길 6, 여성미래센터 401호
전화 (02)929-4846, 4847 | 팩스 (02)929-4843
이메일 wmpeace@naver.com



통일부 | 국세청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