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 : 신경림

2010.09.16 15:55

평화여성회 조회 수:12901

           

 

                                                                       신경림

 

 

빗줄기가 흐느끼며 울고 있다
울면서 진흙 속에 꽂히고 있다
아이들이 빗줄기를 피하고 있다
울면서 강물 속을 떠돌고 있다

강물은 그 울음소리를 잊었을까
총소리와 아우성소리를 잊었을까
조그만 주먹과 맨발들을 잊었을까

바람이 흐느끼며 울고 있다
울면서 강물 위를 맴돌고 있다
아이들이 바람을 따라 헤매고 있다
울면서 빗발 속을 헤매고 있다

 

 

river.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 갈대가 불러온 가을 [1] file 평화여성회 2010.10.28 10555
» 강 : 신경림 [1] file 평화여성회 2010.09.16 12901
4 일기예보 평화여성회 2010.07.31 20113
3 길 - 신경림 [1] file 평화여성회 2010.06.24 14817
2 비무장지대-문익환 [1] file 평화여성회 2010.05.03 15505
1 자유 -김남주 [1] [3] file 평화여성회 2010.04.01 1732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