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적인 판문점선언을 통해 남과 북은 ‘군사적 긴장과 충돌의 근원으로 되는 상대방에 대한 일체의 적대행위를 전면 중지’하기로 굳게 약속했고 미국 또한 동의했다. 

 하지만 한미당국은 판문점 선언의 잉크도 마르지 않은 지난 5월 11일부터 최신예 스텔스 공격전투기 F-22랩터를 사상최대 규모로 동원하는 한미연합공군훈련 맥스썬더를 강행하고 있다.  북은 이번 훈련이 판문점 선언 위반이라며 남북고위급 회담 무기한 연기를 통보했다. 이에 대해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과 송영무 국방장관은 방어적이고 연례적인 훈련이라며 예정된 25일까지 지속할 뜻을 밝혔다. 

 판문점 선언의 약속에 따라 북은 핵시험장을 폐기하고 있는 이 마당에 한미당국이 최신예 공격형 스텔스 전투기를 사상 최대로 동원하여 북한을 폭격하는 훈련을 두고 방어적이고 연례적이라고 하는 변명을 우리 국민이 믿어야 하나? 북한이 받아들이기를 바래야 하나?

 남과 북이 굳게 손을 잡고 판문점 선언을 발표한 지금에서도 대결 시대의 적대행위를 지속하면서 북한이 양해했다는 핑계를 대는 것은 판문점 선언의 당사자로서 취할 입장과 태도가 아니다. 

 한미당국은 판문점 선언을 정면으로 위반하는 한미군사훈련 맥스썬더를 즉각 중단하라. 

2018년 5월 16일

전쟁반대평화실현국민행동, 21세기한국대학생연합, 615학술본부, 가톨릭농민회, 국민주권연대, 경기진보연대, 경남진보연합, 광주진보연대, 기독교사회선교연대회의, 노동인권회관, 노동자연대, 농민약국,  다른세상을향한연대, 대구경북진보연대, 민가협양심수후원회,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미군문제위원회,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통일위원회, 민족문제연구소, 민족민주열사희생자추모(기념)단체연대회의, 민족자주평화통일중앙회의, 민주노동자전국회의, 민주주의자주통일대학생협의회,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 민중당, 반전평화연대(준), 부산민중연대, 불교평화연대, 빈민해방실천연대, 사월혁명회, 새로하나, 서울진보연대, 예수살기, 우리민족연방제통일추진회의, 울산진보연대, 전국농민회총연맹,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전국민주화운동유가족협의회, 전국빈민연합,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전국여성연대, 전남진보연대, 전북진보연대, 전태일노동대학, 전태일재단, 조국통일범민족연합남측본부, 충북진보연대(준), 통일광장, 통일의길, 평화를 만드는 여성회, 평화어머니회,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평화재향군인회, 평화통일시민행동, 평화협정운동본부, 코리아국제평화포럼, 한국노동조합총연맹, 한국인터넷기자협회, 한국전쟁전후민간인희생자유족회, 한국진보연대, 한국청년연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4 [성명]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돌봄의 공공성을 확보하라 정부는 사회서비스공단 설립 약속을 이행하고 보육을 반드시 포함하라 평화여성회 2018.10.11 4
503 발언문/기자회견문 첨부][경악! 경찰 편파수사 규탄 긴급기자회견] 십수년의 불법촬영 유포방조, 웹하드는 왜 처벌하지 않는가? 진짜 방조자는 경찰이다 평화여성회 2018.08.21 91
502 [선언문] 7.27 한반도 종전을 위한 여성평화선언문 평화여성회 2018.07.26 84
501 [논평] 정부는 성평등 인사정책의 조속한 이행을 통해 공직 내 실질적 성평등을 실현하고 다른 영역 균형인사의 모범이 되어야 한다 평화여성회 2018.07.24 49
500 [기자회견문] 강정마을 총회 결정 무시한 채 강행, 세계 평화의 섬 제주를 군사력 과시의 장으로 만드는 해군의 국제 관함식 반대한다 평화여성회 2018.07.19 42
499 [보도자료]최초로 후보추천위원회가 추천한 최영애 인권위원장 후보 내정을 환영하며 평화여성회 2018.07.18 44
498 [논평] 정부는 성차별적 사회구조의 변혁을 요구하는 여성들의 목소리에 응답하라 평화여성회 2018.07.16 42
497 [논평] 더불어민주당의 최고위원 선출 시 여성할당제 폐기는 시대를 역행하는 결정이다 평화여성회 2018.07.09 43
496 [논평]「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온라인서비스제공자의 의무’ 규정에 대해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당해소송사건 2015고단2430)에서 위헌법률 심판 제청한 건에 대한 2018년 6월 28일 합헌 결정한 헌법재판소의 판결을 환영한다. 평화여성회 2018.07.04 53
495 [의견서]은행권 채용성차별 근절대책에 대한 여성‧노동계 및 청년 여성 당사자 의견 :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 결정을 앞두고 평화여성회 2018.06.20 56
494 [논평] 2018년 제7대 6.13 지방선거 결과에 관한 논평 평화여성회 2018.06.20 53
493 [논평]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학살 외면한 한국 평화여성회 2018.06.18 52
492 [성명서]사법농단 관련자들에 대한 철저한 수사와 처벌, 피해자 구제 및 재판 독립과 사법신뢰 회복을 위한 철저한 재발방지 대책을 촉구한다 평화여성회 2018.06.12 52
491 [성명서] 여성할당제를 악용한 더불어민주당 수원시의회 비례대표 후보 부부 동반 꼼수 등록을 규탄한다 평화여성회 2018.06.12 53
» [기자회견문]판문점 선언 역행하는 한미연합 공군훈련 맥스썬더 중단하라! 평화여성회 2018.05.16 7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