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드 배치 절차 강행 즉각 중단하라 

국회 동의 받아야 할 사안이라는 점은 변하지 않아


오늘(11/16) 국방부가 사드 배치 부지 협상을 타결했다고 발표했다. 롯데 성주 CC와 경기도 남양주의 국유지를 교환하기 위해 토지 감정평가를 실시한다는 것이다. 박근혜 정부의 눈 감고 귀 닫는 능력에 경악하지 않을 수 없다. 사실상 국정을 운영할 자격이 없다는 것이 드러난 박근혜 정부는 사드 배치 절차 강행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 

 

토지 교환 방식으로 부지를 취득하는 것은 국회 동의를 피해가기 위한 꼼수다. 그러나 사드 한국 배치가 안전보장에 관한 조약, 주권의 제약에 관한 조약, 국가나 국민에게 중대한 재정적 부담을 지우는 조약을 체결하는 것에 해당한다는 사실은 변치 않는다. 국유재산과의 교환 방식을 통해 부지를 취득하더라도, 이는 국유재산을 처분하는 것이기 때문에 재정적 부담을 지우는 조약 체결에 해당한다. 헌법상 국회 동의를 받아야 할 사항임이 명백한 것이다. 더불어 정부는 해당 협상의 절차와 실질 내용에 대해 국회에 보고할 의무가 있다. 그러나 국방부는 국회 동의는커녕 실질적인 보고도 없이 부지 취득 절차를 강행하고 있다. 국민의 대의기관인 국회를 무시하고 사드 배치와 관련된 그 어떤 일도 추진해서는 안 된다. 


‘이러려고 대통령 했나 자괴감이 들어’ 아무것도 안 하는 척하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이 요즘 가장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는 일이 사드 배치 강행과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추진이다. 지난 11/4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은 “8~10개월 안으로 사드 포대의 한국 전개가 이뤄질 것”이라고 발언했다. 11/14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가서명이 이뤄지자, 미국 국방부 게리 로스 대변인은 즉시 환영의 뜻을 밝혔다. 박근혜 정부가 국정 운영의 동력을 상실한 상황에서도 미국 정부는 미일 MD 편입을 위한 수순을 차질 없이 진행하라고 요구하고 있는 것이다. 염치없는 일이다. 

 

사상 초유의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로 온 사회가 분노했다. 지난 11/12 100만 촛불이 박근혜 퇴진을 외쳤다. 선출되지도, 임명되지도 않은 특정 인사들이 국방·외교·통일 정책에도 개입했을 가능성도 속속 제기되고 있다. 지난 4년 국방·외교·통일 정책의 총체적 실패를 비롯하여 박근혜 대통령이 내치는 물론 외치에서도 손을 떼야 하는 이유는 넘쳐난다. 국회도, 국민도 철저히 무시한 오늘의 사드 배치 부지 협상 발표는 대통령이 외치에만 전념하는 것이 더 위험한 일이라는 사실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즉각 퇴진하고, 사드 배치 결정은 철회되어야 한다. 더 이상 국민을 위험에 빠뜨리지 말라.  끝. 


사드한국배치저지전국행동, 사드배치반대 대구경북대책위원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2 [성명서] 지금이 사드 배치를 중단시킬 골든타임 국회는 최선을 다하라 평화여성회 2017.03.24 176
441 [결의문] 한미 당국의 사드 배치 강행 즉각 중단하라 평화여성회 2017.03.22 163
440 [기자회견문] 한미당국은 불법 반입 사드 레이더를 즉각 철거하라! 평화여성회 2017.03.22 160
439 [기자회견문] 대북 제재와 압박을 중단하고 대화와 협상에 나서라! 평화여성회 2017.03.22 149
438 [성명서] 사드 원천무효! 사드 가고 평화 오라! 폭력으로는 평화를 절대 빼앗을 수 없습니다 file 평화여성회 2017.03.22 150
437 [공동기자회견] 박근혜정권 퇴진과 국민주권 회복을 위한 '범시민사회단체 공동행동의 날' 기자회견 11.30 평화여성회 2016.12.01 188
436 [공동기자회견]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은 전면 무효다 11.23 평화여성회 2016.12.01 172
435 [공동기자회견]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국무회의 의결 반대 11.22 평화여성회 2016.12.01 165
434 [공동성명] 야3당의 ‘한일 군사정보협정 반대 결의안’ 막은 새누리당 규탄한다 11.18 평화여성회 2016.12.01 156
433 [시국선언]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체결 반대 시민사회 시국선언문 발표-한반도평화회의 11.16 평화여성회 2016.12.01 208
» [공동성명] 사드 배치 절차 강행 즉각 중단하라 11.16 평화여성회 2016.12.01 170
431 [성명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시위 성명서 11.09 평화여성회 2016.11.21 182
430 [공동기자회견]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에 대한 여성단체 시국선언 11.03 평화여성회 2016.11.04 177
429 [공동기자회견] 평화여성 시국선언 11.03 평화여성회 2016.11.04 179
428 [공동기자회견] 박근혜 정권은 파탄과 파국의 정치를 당장 멈추고, 대통령 직에서 물러나라! 11.03 평화여성회 2016.11.04 156

(사)평화를만드는여성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55길 6, 401호 (02) 929-4846~47 FAX: (02) 929-4843 하나은행 388-810005-03104 국민은행 347-01-0018-351 (예금주 : 평화여성회)
© peacewomen.or.kr. all rights reserved.
XE Login